즐겨찾기에 추가
글자작게 글자크게
한국사이버진흥원, NIE(신문활용교육), 반려조관리사 등 다양한 민간자격증 온라인 원격교육무료
  • 트위터로 기사전송
  •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 구글+로 기사전송
  • C로그로 기사전송
  • 이선용 기자 | 2021.06.18 01:01 입력

참된 [73회차] - 공무원수험신문 -한국사이버진흥원-18일(금) 새벽 1시 1분 예약송출.PNG


[공무원수험신문, 고시위크=이선용 기자] 한국사이버진흥원은 무료 인강 혜택을 취업준비생 또는 근로자, 실업자 내일배움카드나 재직자 내일배움카드, 국민행복카드, 취업성공패키지, 5인 이상 중소기업 등 서류를 제출하지 않아도, 한국사이버진흥원에서 홈페이지에 가입시 추천인란에 "비대면"을 입력 후 회원가입을 완료하면 76개 전 과정을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으로 무료 원격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을 하고 있다.

 

또한 각 대학교 아동학과, 유아교육학과, 사회복지학과 등 단체 및 지자체 부안군, 남원시, 완주군, 진천군, 인제군 등과 협약을 통해 교육과정을 활용하여 구직자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사이버진흥원은 고용노동부로부터 정식인가를 받은 법정의무교육 전문기관, 산업 안전 보건교육위탁기관, 장애인협회 지정기관이다. 또한, 직장내 괴롭힘예방교육, 직장내 성희롱예방교육, 등 법정필수교육을 이수할 수 있도록 정식인가를 받은 원격훈련기관이다.

 

사회복지에 대한 비중들이 커지면서, 시회복지기관, 등 전 분야에 걸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한국사이버진흥원은 사회복지사 요양보호사 관심있는 분, 문화 누리카드 없어도 취업에 돕는 아동폭력예방상담사, 감정코칭지도사 등 무료로 제공한다.

 

정부의 방과 후 돌봄 정책이 확대되면서 정년 없는 전문직을 꿈꾸는 직장인 주부들에게 인기 있는 과정은 NIE(신문활용교육)지도사(자격등록번호: 2014-4521)다. Newspaper In Education의 약자로 신문을 교재 또는 보조 교재로 활용해 지적 성장을 도모하고 학습효과를 높이기 위한 교육을 말한다. NIE를 통해 아이들은 신문에서 올바른 정보를 얻을 수 있으며, 신문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인성교육, 독서논술, 교과 수업 자료로 활용해 독서능력향상, 세계를 바라보는 시각을 형성하고, 어휘력/독해력이 신장되며, 창의력/사고력을 증진시킬 수 있다. 강의계획서를 살펴보면, 글쓰기 실습, 책 만들기, 나만의 포트폴리오, 신문 일기 작성법 등 다양한 온라인교육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국사이버진흥원은 취업준비생 및 경력단절여성을 돕기 위해 민간자격증 취득 지원을 한다 밝혔다. 한국여성인력개발원에서 전문지 여성들에게 취업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한국사이버진흥원, 방과후돌봄사 과정은 돌봄협회와도 협약이 되어있다.

 

반려조관리사(자격등록번호: 2020-001506)는 여러 종류의 반려조의 특성을 잘 알고 반려조의 사육 및 분양, 위생 및 건강관리, 핸들링, 장례, 행동 교정, 동물복지 등 반려조관리사와 관련된 다양한 업무를 전문적으로 수행한다. 강의 구성을 보면, 앵무새 성장과 발달과정, 주요 종 및 변종, 입양하기, 먹이의 종류와 금기 식품, 길들이기, 앵무새의 건강과 질병, 번식 등 다양한 인강 수업으로 구성되어 있다. 올바른 반려조의 사육 및 분양을 진행하고자 하는 분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활동영역을 보면 반려조 매니저, 훈련사, 반려조 전문강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한국사이버진흥원에서 취득한 모든 자격증은 국무총리 산하 국책연구기관인 한국직업능력연구원 등록 자격증으로 자격기본법에 의거하여 자격 관리 및 자격증 발급이 이뤄지고 있어 활용도가 높을 뿐만 아니라 취업 및 승진, 이직 등에도 활용이 가능한 특징이 있다. 민간자격증은 표시의무사항에 대하여 공지하고 있다. 표시의무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이선용 gosiweek@gmail.com ]
이선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osiweek@gmail.com
     
ⓒ 공무원수험신문 · 고시위크.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주)피앤피커뮤니케이션즈 / 사업자등록번호 : 119-86-69743
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10626(공무원수험신문), 서울, 다10660(고시위크) / 발행인 및 편집인 : 마성배
서울특별시 금천구 서부샛길 606 대성디폴리스지식산업센터 210-1호 / Tel. 02-882-5966 / Fax. 02-882-5968
전자우편 : gosiweek@gmail.com / gosiweek@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선용
Copyright © GOSIWEEK (공무원수험신문, 고시위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