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에 추가
글자작게 글자크게
2022년 지방직 7급 공채 등 필기 10월 29일 전국 101개 시험장서 시행
  • 트위터로 기사전송
  •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 구글+로 기사전송
  • C로그로 기사전송
  • 이선용 기자 | 2022.10.27 13:26 입력

지방직 7급.jpg


7급 공채 533명 선발에 34,267명 지원, 경쟁률 64.3대 1 기록

 

[공무원수험신문, 고시위크=이선용 기자] 2022년 지방직 7급 공무원 채용 필기시험이 10월 29일 전국 17개 시ˑ도 101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올해 지방직 7급과 연구‧지도직 등 공개경쟁임용시험(공채) 및 경력경쟁임용시험(경채)에는 총 1,441명 선발에 43,826명이 지원했다.

 

최종 533명을 선발할 예정인 7급 공채에는 34,267명이 지원하여 64.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시ˑ도별 선발인원은 서울이 303명(7급 선발인원 전체의 56.8%)으로 가장 많았고, 경기도 48명, 전남 47명, 인천 21명 등의 순이었다.

 

또 경쟁률은 경남이 414대 1(2명 선발에 828명 지원)로 가장 높고, 전남이 27.1대 1(47명 선발에 1,274명 지원)로 가장 낮았다.

 

연령별로는 20세~29세가 51%로 전체 17,742명을 차지하여 가장 많았고, 이어 30세~39세 38.4%(13,150명), 40~49세 9.6%(3,288명), 50세 이상 1%(357명) 순이었다.

 

7급 지원자 중 남성 비율은 42.2%(14,453명), 여성 비율은 57.8% (19,814명)를 나타냈다.

 

연구‧지도직의 경우 312명 선발에 5,593명이 지원해 경쟁률 17.9대 1을 나타냈으며, 지난해 대비 경쟁률은 소폭 증가했다.

 

기타 9급 경채(기술계고 경채 등)는 596명 선발에 3,966명 접수하여 평균 6.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한편, 방역 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확진 통보를 받고 격리 중인 수험생은 각 시‧도에 마련된 별도 시험장(전국 19개소)에서 시험을 치르게 된다.

 

시험 당일 시험장에서는 수험생 전원에 대해 발열검사를 실시하여 코로나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별도로 마련된 예비시험실에서 응시하게 된다.

 

이와 관련하여 수험생(확진자 및 유증상자)이 건강 상태를 스스로 신고할 수 있도록 지난 10월 24일부터 시험 전일인 10월 28일까지 자진신고시스템(local.gosi.go.kr)을 운영하고 있다.

 

행정안전부와 17개 시‧도는 방역당국과 협조하여, 수험생 전원에 대한 확진 여부 일괄 확인 등 사전 관리도 철저히 진행하고 있다.

 

이번 7급 공채 등 필기시험 결과는 11월 9일부터 11월 28일까지 각 시‧도별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최훈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코로나19 확진 규모가 여전히 안심할 수 없는 상황으로 17개 시·도와 긴밀하게 협력하여 수험생이 안전하게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며 “수험생들도 시험장 내에서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잘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이선용 gosiweek@gmail.com ]
이선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osiweek@gmail.com
     
ⓒ 공무원수험신문.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주)피앤피커뮤니케이션즈 / 사업자등록번호 : 119-86-69743
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10626(공무원수험신문), 서울, 다10660(고시위크)/ 발행인 및 편집인 : 마성배
서울특별시 금천구 서부샛길 606 대성디폴리스지식산업센터 210-1호/ Tel. 02-882-5966 / Fax. 02-882-5968
전자우편 : gosiweek@gmail.com / gosiweek@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선용
Copyright © GOSIWEEK (공무원수험신문, 고시위크) All Rights Reserved.